‘LS에코에너지’에 대한 태그 검색결과

총 11건의 글이 있습니다
  • 희토류 2화 수정.00_00_34_02.Still003
    [LS비즈PICK] 희토류 영구자석 사업 ‘투자가치 분석하기’ (feat. 희토석) 새 글
    희토류 영구자석 사업 2 투자가치 분석하기, 희토류, 희토석, 희토류 토크, 유튜브, YOUTUBE
  • 900
    LS에코에너지, 역대 1분기 최대 영업이익
    ■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 84%, 순이익 1,240% 증가■ 유럽, 싱가포르 초고압 케이블, 북미 통신 케이블 수출 확대■ 전세계 전선 수요 급증, 올 해 역대 최대 실적 기대 LS에코에너지가 역대 1분기 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LS에코에너지는 올 1분기 잠정으로 매출 1,799억원, 영업이익 97억원, 순이익 80억원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작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64억원에서 약 2% 증가하고,
  • 900
    LS에코에너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 연이어 공급
    ■ 에너지공기업 에네르기넷에 3년간 3천만 달러 규모 장기 공급■ 해상풍력 건설, 가공선 지중화로 초고압 케이블 수요 급증■ LS전선과 ‘교차판매’ 전략, 유럽 고부가가치 시장 확대 LS에코에너지가(대표 이상호)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을 연이어 공급하게 되었다. LS에코에너지는 덴마크 에너지 공기업 에네르기넷(Energinet)에 3년간 약 3,051만 달러(약 426억원) 규모의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한다고 17일 밝혔다. LS에코에너지는 이달 초에도 덴마크에 약 1,300만 달러
  • 900
    LS에코에너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 공급
    ■ 북해 해상풍력단지와 연결하는 내륙 지중 전력망에 사용■ 2017년부터 덴마크 수출, LS전선과 함께 초고압 케이블 시장 1위■ 매출 중 수출 비중 30%, 고부가 초고압 수출 확대로 수익성 개선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가 최근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220kV급 지중 케이블로 1,300만 달러(약 176억원) 규모다. 북해 ‘토르 해상풍력단지’와 연결하는 내륙의 전력망 조성에 사용된다. LS에코에너지는 2017년부터 덴마크에
  • 900
    LS에코에너지, 베트남 초전도 케이블 사업 추진
    ■ 베트남 전력청 연구소와 초전도 케이블 상용화 업무 협약■ LS전선이 ‘19년 세계 최초 상용화, 송전량 5배 이상 증대■ 도시화, 대규모 데이터센터 건설 등 전력 부족 심화 예상 LS에코에너지가 베트남에서 초전도 케이블 상용화를 추진한다.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는 베트남 전력청 산하 에너지연구소(IE · Institute of Energy)와 초전도 케이블 사업에 관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양측은 베트남 전력망에
  • 900
    LS에코에너지, 싱가포르 전력청에 초고압 케이블 공급
    ■ 싱가포르 점유율 1위 LS전선과 협력, 사업 확대 가속■ 영업이익률 두 자리 수 초고압 매출 확대, 실적 개선■ 페트로베트남 그룹과 해저 사업 협력 추진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가 싱가포르 전력청에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한다고 5일 밝혔다. 베트남 생산법인인 LS-VINA가 올해 말부터 약 120억원 규모의 케이블을 공급할 예정이다. 싱가포르는 송전탑 없이 땅 밑을 지나는 초고압 케이블로만 전력망을 구축한다. 아시아
  • 900
    LS에코에너지, 사상최대 영업이익
    ■ 전년 대비 영업이익 7% 증가, 순이익 흑자전환■ 초고압 케이블 등 고부가제품군 확대가 수익성 견인■ 연 내 희토류 산화물 공급, 실적 성장세 기대 LS에코에너지가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LS에코에너지는 2023년 잠정으로 매출 7,311억원, 영업이익 295억원, 순이익 43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2022년 275억원에서 7.4% 증가하고, 순이익은 -91억원에서 흑자전환 했다. 영업이익률은 2016년 코스피에 상장 후 가장
  • 2024 LS에코에너지 NDR 수정2.00_04_01_03.Still001
    [영상] LS에코에너지
    LS에코에너지, 에코에너지, 에코, Eco, Energy
  • W_main03_2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 LS 에코에너지
    LS전선아시아가 신사업 진출과 함께 회사명을 LS에코에너지로 변경했다.해저케이블과 희토류 등으로 사업을 확대하며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제2의 도약을 알린 LS에코에너지와 함께 성장할 구성원들의 목표와 각오를 들어본다. 다양한 전력용 전선을 생산하던 LS전선아시아가 LS에코에너지로 회사명을 바꾸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기존에 전력·통신케이블 중심으로 펼쳐 나갔던 사업 분야를 해저케이블과 희토류 등으로 확대해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을 공표했다.지난 연말 LS에코에너지는 베트남 국영
  • img01
    LS에코에너지, 국내 첫 대규모 희토류 산화물 계약…공급망 선점
    ■ 베트남 광산업체와 직접 계약 체결, 올해 상업 생산 돌입■ 광산업체들과 추가 계약으로 공급량 확대, 분리정제 기술확보 예정■ LS전선, 밸류체인 구축 본격화, 글로벌 영구자석업체 협력 추진 LS에코에너지가 국내 업체로는 처음으로 대규모 희토류 산화물 사업을 시작한다. LS에코에너지(대표이사 이상호)는 10일 베트남 광산업체와 ‘희토류 산화물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광산을 소유한 업체와 직접 계약함으로써 희토류 공급망을 선점하고 확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