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에 대한 태그 검색결과

총 75건의 글이 있습니다
  • 900
    LS머트리얼즈, 구미 EV 부품 공장 착공, 내년 초 양산 새 글
    ■ 글로벌 1위와 협력, 고강도 경량 알루미늄 부품 생산■ 전기차 30만 대 분량, ‘27년 매출 2,000억 계획■ EV 경량화로 알루미늄 부품 비중 확대, 시장 선점 LS머트리얼즈는 자회사 하이엠케이(HAIMK, 대표 조정우)가 17일 경북 구미국가산업단지에서 전기차(EV)용 알루미늄 부품 공장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공장은 내년 1분기부터 EV 약 30만 대에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 케이스 부품 등을 양산한다.
  • 900
    LS에코에너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 연이어 공급 새 글
    ■ 에너지공기업 에네르기넷에 3년간 3천만 달러 규모 장기 공급■ 해상풍력 건설, 가공선 지중화로 초고압 케이블 수요 급증■ LS전선과 ‘교차판매’ 전략, 유럽 고부가가치 시장 확대 LS에코에너지가(대표 이상호)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을 연이어 공급하게 되었다. LS에코에너지는 덴마크 에너지 공기업 에네르기넷(Energinet)에 3년간 약 3,051만 달러(약 426억원) 규모의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한다고 17일 밝혔다. LS에코에너지는 이달 초에도 덴마크에 약 1,300만 달러
  • 900
    LS머트리얼즈, ‘大전력 부하 제어시스템’ 개발 새 글
    ■ 울트라커패시터(UC) 활용, 0.1초 안에 MW급 전력 공급■ 전압, 주파수 변동에 안정적인 전력 공급, 대규모 전력망에 도입■ 높은 기술 장벽, 독일/일본/미국 전력기기 제조사와 공급 협의 LS머트리얼즈가 전력망 안정화를 위한 ‘대전력 부하 제어시스템(Enhanced STATCOM)’을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대용량 에너지 저장장치인 울트라커패시터(Ultra Capacitor, UC)를 활용해 전력망의 전압을 일정하게 유지,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게 해 주는 시스템이다. UC가 전력망에
  • 900
    LS에코에너지,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 공급 새 글
    ■ 북해 해상풍력단지와 연결하는 내륙 지중 전력망에 사용■ 2017년부터 덴마크 수출, LS전선과 함께 초고압 케이블 시장 1위■ 매출 중 수출 비중 30%, 고부가 초고압 수출 확대로 수익성 개선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가 최근 덴마크에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220kV급 지중 케이블로 1,300만 달러(약 176억원) 규모다. 북해 ‘토르 해상풍력단지’와 연결하는 내륙의 전력망 조성에 사용된다. LS에코에너지는 2017년부터 덴마크에
  • 900
    LS에코에너지, 베트남 초전도 케이블 사업 추진
    ■ 베트남 전력청 연구소와 초전도 케이블 상용화 업무 협약■ LS전선이 ‘19년 세계 최초 상용화, 송전량 5배 이상 증대■ 도시화, 대규모 데이터센터 건설 등 전력 부족 심화 예상 LS에코에너지가 베트남에서 초전도 케이블 상용화를 추진한다.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는 베트남 전력청 산하 에너지연구소(IE · Institute of Energy)와 초전도 케이블 사업에 관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양측은 베트남 전력망에
  • 900
    LS전선, 동박용 구리 신소재 생산 본격 추진
    ■ 자회사 한국미래소재㈜가 전북도, 군산시와 공장 신설 투자 협약■ 세계 최초 개발 큐플레이크 연내 양산, 동박 제조 공정 간소화■ LS에코에너지, LS머트리얼즈 등 관계사와 신소재 사업 협력 LS전선이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한 동박용 구리 신소재, 큐플레이크(CuFlakeTM) 생산을 본격 추진한다. LS전선은 자회사인 한국미래소재㈜가 25일 전라북도특별자치도, 군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과 공장 신설 투자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공장은 전북 군산국가산업단지의
  • 900
    LS전선, 덴마크 CIP와 1,300억 해저케이블 우선협상대상자 계약
    ■ 대만 2차 해상풍력사업의 첫 PJT, 추가 발주 3조원대 기대■ LS에코에너지 베트남 해저 사업 추진 등 투자 확대 LS전선이 덴마크 CIP社와 대만 펑미아오(Fengmiao) 해상풍력사업의 해저케이블 우선협상대상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타이중 항구 근해에 2027년까지 500MW 규모로 건설된다. LS전선의 해저케이블 공급 규모는 약 1,300억원으로 예상된다. 회사 측은 “1차 해상풍력사업에서 초고압 해저케이블 공급권을 모두 따낸 데 이어,
  • 900
    LS에코에너지, 싱가포르 전력청에 초고압 케이블 공급
    ■ 싱가포르 점유율 1위 LS전선과 협력, 사업 확대 가속■ 영업이익률 두 자리 수 초고압 매출 확대, 실적 개선■ 페트로베트남 그룹과 해저 사업 협력 추진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가 싱가포르 전력청에 초고압 케이블을 공급한다고 5일 밝혔다. 베트남 생산법인인 LS-VINA가 올해 말부터 약 120억원 규모의 케이블을 공급할 예정이다. 싱가포르는 송전탑 없이 땅 밑을 지나는 초고압 케이블로만 전력망을 구축한다. 아시아
  • thum2
    LS전선, 미래 성장동력 확보 ‘제4회 기술공모’
    ■ 대학/연구기관과 ‘Open R&D’, 미래 시장 선점■ 탄소중립&디지털전환 원천기술 확보, 사업 고도화■ 리사이클링, 차세대 해저케이블, 영구자석, AI 활용 분야 등 LS전선은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제4회 기술공모’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기술공모(Open R&D)’는 국내 유수의 대학, 연구기관과 협력 관계를 구축, 핵심 사업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원천기술을 단기간에 확보하는 방법이다. LS전선은 공모를 통해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 900
    LS전선, 전기차용 희토류 자석 JV 설립
    ■ LS에코첨단소재, 유럽 1위社와 ‘27년 EV 50만 대 분 양산■ LS에코에너지와 탈중국 ‘희토류 자석 밸류체인’ 구축 진행 LS전선이 전기차용 부품 사업을 확대한다. LS전선의 자회사 LS에코첨단소재(대표 이상호)가 유럽 1위 영구자석 업체인 바쿰슈멜츠(Vacuumschmelze, 이하 VAC)와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연내 법인을 설립하고 2027년부터 연간 1,000톤 규모의 네오디뮴 영구자석을 완성차업체 등에 공급할 예정이다. 전기차 약